강경준과 불륜 저지른 여성의 근황이 공개됐다…


불륜설이 제기된 강경준이 별다른 입장을 내놓고 있지 않은 가운데, 상대 여성이 잠적한 것으로 전해졌다.

12일 일요신문 보도에 따르면, 강경준의 불륜 상대로 지목된 A씨는 불륜설이 나온 후, 회사를 결근했다. 연락도 닿지 않는다고.

두 사람은 A사에서 함께 근무했다. 강경준은 비정규직으로 6개월여 동안 이 업체에서 일해왔지만, 사생활 의혹이 불거진 뒤 퇴직 통보가 이뤄졌다고 한다.

지난 3일 강경준은 5,000만원 상당의 손해배상청구 소송을 당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상간남으로 지목된 것.


이에 강경준 전 소속사 케이스타글로벌 측은 “강경준이 이날 소장을 받은 것까지는 확인했다”며 “내용을 보니 서로 오해의 소지가 있었다, 이에 순차적으로 대응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강경준은 배우 장신영과 지난 2013년 드라마 ‘가시꽃’을 통해 만나 5년간 열애했다. 이후 2018년 5월 정식으로 결혼했다.


슬하에 장신영은 첫 결혼에서 낳은 아들을 두고 있으며, 지난 2019년 10월 둘째 아들을 얻었다.

강경준은 KBS 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해 가족을 공개하기도 했다. 강경준도 현재 별다른 입장을 보이고 있지 않다.

댓글

최신 뉴스

이 블로그의 인기 게시물

아빠엄마 빼닮은 정용진·고현정 자녀, 얼굴 공개했다

"이게 손글씨?"…김희선 중1 딸의 놀라운 필기 실력

‘나는솔로’ 17기 현숙, ‘유사성행위’ 댄스 상철과 결국…

프리지아(송지아) 짝퉁 제품 착용 모음(샤넬, 디올 등 +9가지)